추신수 출루율 TOP 5 가능하다에 한표

52경기 연속출루기록에 힘입어 메이저리그 14년만에 첫 올스타에 뽑힌 추신수가 2018시즌에는 자신의 이름값을 톡톡히 해내고 있습니다. 올해가 텍사스에서 5년차로 이전 4년보다 선구안이 더 좋아지고 장타력이 증가했음을 볼 수 있는데요.늘어난 볼넷과 홈런이 결과물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추신수 출루율


추신수하면 생각나는 것이 바로 출루율입니다. 14년동안 TOP 10이 총 5번(2009, 2010, 2012, 2013, 2015)입니다. 현재 텍사스는 120경기를 치루며,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에서 최하위(선두에 21.5경기 뒤쳐져있음)에 쳐져있습니다.


트레이드 루머에 꾸준히 이름이 오르락내리락 했으나 결국엔 팀에 잔류를 하게 되었죠. 가을야구와는 일찌감치 이별을 고했기에 재미가 반감이 되었지만 추신수의 출루율 만큼은 TOP 5에 충분히 들어갈 수 있는 상황이라 기대를 해볼만 합니다.


2018 메이저리그 출루율(OBP) 순위


.459 - Trout, M

.438 - Betts, M

.427 - Votto, J

.409 - Ramirez, J

.401 - Martinez, J

.401 - Freeman, F

.398 - Judge, A

.392 - Altuve, J

.391 - Cain, L

.390 - Markakis, N / Arenado, N

.382 - Choo, S


추신수 출루율은 트라웃, 베츠, 보토, 라미레즈, 마르티네즈, 저지, 알투베, 케인,  마르카키스, 아레나도에 이은 12번째에 이름을 올리고 있는데요. 그 외에도 익숙한 Votto의 이름이 보이기도 합니다.


트라웃의 활약이 워낙 뛰어나 1위가 바뀌기는 쉽지 않지만 추신수는 2013년 이후 다시 4할 이상의 출루율을 노리고 있습니다.


추신수 사구


볼넷의 비율도 눈여겨 볼 필요가 있는데요. 현재 75개의 볼넷으로 트라웃, 하퍼, 보토, 산타나, 라미레즈(CLE)에 이은 6위에 랭크되어 있습니다. 


추신수 출루율 외에 또하나 기대를 해보자면 바로 홈런입니다. 추신수는 2010, 2015, 2017년에 기록한 22개가 한시즌 최다 홈런기록으로 2018시즌에는 벌써 20개의 홈런을 기록중입니다. 3개만 기록하면 한시즌 최다홈런도 갈아치울 수 있는데요. 7월 30일 애리조나와의 경기에서 멀티홈런을 기록 한 후 10경기째 소식이 없는 상태입니다.


텍사스는 정규시즌 42경기만이 남았습니다. 추추트레인 추신수 선수의 활약을 기대해봐도 좋을거 같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